• 최종편집 2024-02-23(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2.18 10: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0813155_20231213095615_8770566875.jpg


대구광역시의 미래 가치를 창출하는 디지털 혁신 파트너 대구디지털혁신진흥원(원장 김유현)이 2023년 기관 성과 및 기업 지원 우수사례를 발표했다.

 

대구디지털혁신진흥원은 대구광역시의 소프트웨어, 정보통신, 문화콘텐츠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관련 기업을 지원함으로써 국가 및 지역경제 발전을 목적으로 설립됐다.

지역사회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된 SW 성과로는 드론을 활용한 모니터링 시스템이 있다. 드론 전문 기업 아이지아이에스가 대구디지털혁신진흥원의 ‘SW융합클러스터 2.0 지원사업’을 통해 AI 기반 ‘재난재해 통합 모니터링 시스템’ 개발과 상용화를 추진 중이다.

아이지아이에스는 기술과 영상, 빅데이터, 드론을 활용해 재난재해 지역을 상시 점검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하고, 재난재해 탐지 및 현장과 관제실 간의 실시간 소통을 통해 편리하게 업무를 볼 수 있도록 도와주는 솔루션을 구축했다. 해당 사업에 힘입어 2022년 대비 2023년 25% 이상의 매출 증가율이 예상되고 있으며, 고용인원도 2배 증가했다.

드론 및 인공지능(AI) 등은 4차산업혁명 핵심 기술로, 관련 기술 개발을 통해 대구지역의 주요 성장동력이자 지역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성장 발전할 가능성이 높다. 또한 세계 드론 시장의 80% 이상을 중국이 점유하고 있어 향후 기술 종속도가 커질 수 있는 상황에 본 과제를 통해 드론 운영 기술에 대한 국내 기술을 확보했다는 점을 높게 평가받는다.

또한 무지개연구소는 도시 생활과 거주 환경을 개선한 순찰용 드론을 개발했다. 무지개연구소가 개발한 순찰용 드론 ‘아리온(arion)’은 AI 기반 무인 시스템을 활용한 원격 제어·관제 모니터링 플랫폼이다. 현재 무지개연구소는 대구디지털혁신진흥원의 지역SW서비스 사업화 지원사업을 통해 ‘드론 활용 도로·시설 실시간 관제 및 도로안전관리 솔루션’ 사업화 과제를 수행 중이다.

지난해 무지개연구소는 도로·시설 순찰용 드론과 드론 원격제어를 위한 소프트웨어, AI 구동을 위한 미션컴퓨터 등을 개발했다. 올해는 순찰용 차량 AI 구동을 위한 미션컴퓨터, 다중 드론 모니터링 소프트웨어, 도로 안전관리 데이터베이스 관리 시스템을 출시할 예정이다.

시스템 개발에 힘입어 올해 미국 ‘HYDASS’와 4500만 원에 달하는 상용화 계약을 맺었으며, 미국 ‘스키온(SKION)’과는 독점 판매 계약을 따냈다. 또한 이조에이엠시와 합병을 통해 도심항공교통(UAM) 제조 분야로 영역을 넓혀 나갔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구디지털혁신진흥원, 2023년 기관 성과 및 우수사례 발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User-agent: * Disallow: /nad/ Disallow: /member/ Disallow: /modules/ Disallow: /plugi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