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3(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02 17: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028147215_20231102145928_5194503053.jpg


한국장애예술인협회는 ‘E美지’ 30호 2023년 겨울호에서 정책특집으로 ‘장애예술인 창작물 우선구매로 뭘, 어떻게 팔까?’를 마련했다.

장애인예술 정책이 장애예술인 당사자의 의견을 바탕으로 마련돼야 하기 때문에 2023년 ‘E美지’ 겨울호에는 각 장르 장애예술인 8명에게 듣는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를 담았다.

장애예술인 소개 코너에서는 △갈참나무 숲을 떠나 흑꼬리도요로 날아오른 박재홍 시인(지체장애) △무한한 공간에서 확장 중인 김현우 작가(발달장애) △무대를 준비하는 가수 김국환(시각장애) △새로운 길을 가는 모델 김종욱(뇌병변장애)의 예술활동이 소개됐다.

일제 강점기에 활동했던 시각장애 음악인으로 △서편조 소리의 시조 박유전 △동쪽의 명인 유동초(퉁소) △대금 등 악기에 능통한 편재준 △퉁소 명인 정해시를 소개해 그동안 드러나지 않은 장애예술인의 존재를 알렸다.

장애예술인 활동 무대를 만드는 파라스타엔터테인먼트 차해리 대표의 따뜻한 경영과 수학 천재에서 맹학교 수학 해결사로 근무하는 한빛맹학교 안승준 교사의 크리에이터 활동도 눈길을 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장애예술인협회 ‘E美지’ 30호 겨울호 정책 특집 발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User-agent: * Disallow: /nad/ Disallow: /member/ Disallow: /modules/ Disallow: /plugi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