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3(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0.06 14: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1017998_20231006095531_6025574494.jpg

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 소속 정지민 선수(가운데)가 항저우 아시안게임 스포츠클라이밍 스피드 계주 부문에서 동메달을 따고 시상식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 제공: 대한산악연맹)

 

영원아웃도어(대표 성기학)의 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 소속 정지민 선수(19)가 항저우 아시안게임 스포츠클라이밍 여자 스피드 계주 부문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정지민 선수는 4일 열린 항저우 아시안게임 스포츠클라이밍 여자 스피드 계주 부문 3위 결정전에서 노희주·최나우 선수(패밀리산악회)와 함께 26초 901를 기록하며, 27초 998을 기록한 카자흐스탄을 제쳤다.

스포츠클라이밍이 정식 종목으로 첫선을 보인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한국은 스포츠클라이밍 콤바인 부문에서 금메달 1개(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 천종원), 은메달 1개(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 사솔), 동메달 1개(김자인)를 딴 바 있었으며, 이번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남녀 대표팀은 각각 스포츠클라이밍 스피드 계주 부문에서 최초로 동메달을 획득했다.

10대 선수이자 처음으로 아시안게임에 출전한 정지민 선수는 여자 스피드 계주 부분에서 동메달 획득과 함께 여자 스피드 개인 부분에서 한국 선수 중 가장 높은 5위를 기록하는 등 우수한 기량을 선보였다.

영원아웃도어 성가은 부사장은 “정지민 선수를 비롯한 대한민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표팀 선수들이 아시안게임에서 큰 성과를 이룬 것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앞으로도 더욱 멋진 기량을 선보여줄 것을 기대한다”며 “비인기 종목이었던 스포츠클라이밍에 대한 장기적인 투자가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큰 결실을 맺은 것처럼,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과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단인 ‘팀코리아’의 역대 최장기 후원사로 활동 중인 영원아웃도어의 노스페이스는 이번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도 ‘팀코리아’가 영광의 순간에 함께할 ‘시상용 단복’을 비롯해 ‘트레이닝 단복’과 ‘개인 장비’ 등 15개 품목으로 구성된 ‘팀코리아 공식 단복’을 지원했다.

또한 노스페이스는 2005년 ‘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을 창단해 국내 아웃도어 브랜드 중 최초로 스포츠클라이밍 등 다양한 종목의 우수한 선수들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체계적으로 육성해왔다. 노스페이스는 이번 아시안게임에 출전한 서채현 선수, 사솔 선수, 정지민 선수(이상 여자 스포츠클라이밍 대표팀) 및 천종원 선수 등 다수의 스포츠클라이밍 선수들을 후원하는 동시에, 2010년부터 대한민국 스포츠클라이밍 대표팀도 함께 지원하고 있다. 더불어 국내 스포츠클라이밍 저변 확대 및 온 국민의 건강한 아웃도어·스포츠 활동에 기여하고자 ‘노스페이스컵 스포츠클라이밍 대회’를 진행해오고 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신의 첫 번째 아시안게임 출전에서 스피드 계주 부문 동메달 획득 및 개인전 5위 기록 등 우수한 기량 선보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
User-agent: * Disallow: /nad/ Disallow: /member/ Disallow: /modules/ Disallow: /plugi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