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2-03(금)

고승범, 폭등하는 가계 부채…"전세대출 중단되는 일 없도록 할 것"

9월 은행의 가계대출 총액 '1052조 7천억 원' 사상 최대치 기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0.14 16:3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일반기사 사진.jpg
고승범 금융위원장이 1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소재 금융투자협회 1층에서 기자들과 만나 발언하고 있다. (출처: YTN 영상캡쳐)

 

금융 당국이 폭등하는 가계 부채를 억제하기 위해 규제를 강화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9월 가계대출이 6조5천억 원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은행의 가계대출 총액은 1052조 7천억 원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한국은행 집계 자료에 따르면 은행의 주택 담보대출 증가액은 7월 6조 원, 8월 5조 8천억 원, 9월 5조 7천억 원으로 파악됐다. 신용대출을 포함한 기타 대출 증가액은 7월 3조 6천억 원, 8월 3천억 원, 9월 8천억 원으로 전월 대비 2배 이상 증가했다.

 

은행의 가계대출 증액분은 올해 4월 16조 1천억 원으로 최고치를 기록했으며 5월에는 일시적 요인으로 하락한 뒤 6월 6조 3천억 원, 7월 9조 6천억 원, 8월 6조 1천억 원, 9월 6조 5천억 원을 기록했다.

 

한국은행은 제2금융권의 대출을 포함할 경우 6월 말 가계 부채의 총액은 1809조 9천억 원에 달한다고 밝힌 바 있다.


고승범 금융위원장은 1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소재 금융투자협회 1층에서 "전세대출 증가로 정부의 목표치인 가계대출 증가율 6%대를 초과해도 이를 용인하겠다"며 "실수요자분들이 이용하시는 전세대출이 중단되는 일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올해 4분기 중 전세대출을 총량관리에서 유연하게 대응하도록 하겠다"며 "은행권 실무자들과 회의를 갖고 구체적인 내용을 논의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9777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승범, 폭등하는 가계 부채…"전세대출 중단되는 일 없도록 할 것"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