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12-03(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10.14 16:3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794594788_20211014143956_7230391818.jpg

전성호 솔루엠 대표이사

 

 

 

전성호 솔루엠(248070) 대표가 13일 산업통상자원부가 개최한 ‘2021 소부장뿌리기술대전’ 개막식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올해로 11회째를 맞는 ‘소부장뿌리기술대전’은 소부장·뿌리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정부 주관으로 매년 개최되고 있으며, 소부장 발전 유공자들에게 정부 포상을 수여해 그 공로를 치하하고 있다.

전성호 대표는 솔루엠의 대표이사로서 대외 의존도가 높은 반도체 핵심 부품의 내재화 방침을 선포해 과감히 투자 의사 결정을 단행함으로써 반도체 개발 핵심 인력 확보, 기술 개발 및 제품화, 시장 진출까지 전 과정을 주도한 공로로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외산 반도체 부품 사용을 선호하는 고객사들에 자사 부품의 기술적 우수성과 신뢰성을 인식시켜 제품을 채택하도록 하는 성과를 거뒀으며, 이를 통해 대외 의존도가 높은 핵심 반도체를 국산화해 글로벌 시장을 개척하는 데 크게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또한 반도체 기술 경쟁력 향상을 통한 미래 부품 시장 선점 노력도 계속 추진해 △헬스케어 및 자동차 전장 시장 진출 △세계 최소·저전력 특화 센서 3종 조기 출시 등을 달성해 중국 등 주요 시장을 개척했다. 앞으로 국산 부품의 글로벌 경쟁력 유지에 지속적으로 기여할 계획이다.

솔루엠은 기술 개발과 함께 일자리 창출, 인재 육성, 직원 복지 개선 등 국가 정책에 적극적으로 부응하는 제도를 시행하고 있다. 회사 설립 후 지속적으로 고용을 창출해 국내 임직원 수는 2015년 기준 274명에서 올해 430명으로 57% 증가했다.

특히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인력 57명을 채용했으며, 일학습병행제(한국기술교육대)에 참여하게 해 학사학위 취득을 적극적으로 장려 및 육성하고 있다. 올해 16명이 첫 졸업으로 학사학위를 취득했으며, 현재도 8명이 재학하고 있다.

아울러 회사는 자녀 수에 상관없이 유치원부터 대학교까지 △자녀 학자금 100% 지원 △직원과 가족의 단체상해보험 가입을 통한 병원 진료비 실비 지원 △직원과 배우자의 건강관리를 위한 종합건강검진과 생애주기검진 지원 등 직원들에 대한 수준 높은 복지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전성호 대표이사는 “이번 수상은 당사의 기술 역량을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쾌거”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핵심 기술을 개발해 국산 부품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 및 무역수지 개선에 기여하는 기업이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7234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반도체 핵심 부품 국산화 공로 ‘대통령상 솔루엠 전성호 대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